선물환 거래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1월 11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 연구는 한국의 비금융업종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의 비대칭적 환노출 특성을 분석하고, 선물환거래와 통화선물거래를 활용하는 경우 비대칭적 환노출의 완화효과를 얻을 수 있는지를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달러표시부채와 비대칭적 환노출과의 관련성을 확인할 수 있었으며, 선물환거래를 이용한 기업들에게서 비대칭적 환노출 감소효과가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러한 연구 결과는 비대칭적 환노출이 달러부채 때문이라는 연구결과와 선물환거래와 통화선물거래가 달러부채로부터의 환노출을 완화시키는 효과가 있다는 기존의 연구결과로부터 도출한 선물환거래를 이용한 비대칭적 환노출 관리효과 가설을 지지하는 결과이다. 이 연구결과는 환노출을 관리하는 경우 비대칭적 환노출도 함께 관리할 수 있음을 보여주고 있어, 환노출을 관리하기 위한 선물환거래나 통화선물거래의 유용성을 검토할 때 비대칭적 환노출 관리효과도 함께 고려되어야 함을 시사한다. 또한, 수출이 비대칭적 환노출과 유의적인 관련성이 없다는 이 연구의 분석결과는 한국 수출기업의 마크업 조정이 단기이익모형으로 설명할 수 있다고 보고한 기존의 연구결과와 일관성이 있다.

We analyze 선물환 거래 the factors which are expected to affect the asymmetry of foreign exchange exposure and also test the usefulness of the currency forward (and/or futures; CF) contract in management of asymmetric foreign currency exposure. The results confirm the close relations between Dollar-denominated debt and asymmetric foreign currency exposure. They also show that CF contract is useful in managing asymmetric foreign exchange exposure. The implication is that we ought to consider the benefit of the management of asymmetric foreign exchange exposure in evaluating the benefit of CF contracts of non-financial firms. Our finding that export is not significantly related with asymmetric exchange exposure is consistent with previous studies which explain the mark-up adjustment of Korean exporting firms by means of short-term profit maximization model.

선물환 거래

오늘은 자금 업무중 '선물환 거래' 에 대해 포스팅하겠습니다.

'선물환 거래' 란 외화를 장래의 특정시점 또는 기간에 미리 계약한 환율로 매매할 수 있도록 약정할 수 있는 거래를 말합니다.

① 수출, 수입대금 약정

② 외화 매입대금 약정 으로 구별되어지나 떠블오케이의 회사는 ② 의 경우만 '선물환거래'를 이용합니다.

외화송금일이 결정 되어있고, 외화 송금환율이 결정 (주로 월 마감 환율) 되어있을때 '선물환거래' 를 약정 합니다.

'선물환거래'는 WHY 하는 것이며 장점은 무엇이 있을까요?

실무경험상 환율 상승시점이나 예측 불가능 할때 환율방어가 된다는 것 입니다.

표와 그래프로 이해하기 쉽게 표현해보았습니다.

그래프를 보시다시피 1,100원에 약정했는데 1,300원이 되면 선물환 거래 200원 더 싸게 외화를 매입하게 되는 것이라 선물환거래를 성공한 것이구요.

반대로 환율이 하락하게 되면 손실을 보게 됩니다. 계정과목은 파생상품 거래손실(거래이익) 이라는 계정 을 선물환 거래 사용하게 됩니다.

외환차손, 외환이익과 같은 성격이지만 선물환이라는 약정 자체가 파생상품인지라 구분짓기 위해 다른 계정과목을 만들어 사용해야 합니다.

환율때문에 차손익을 보는 상품같아 RISK가 있는 것 같지만 투기용이 아닌 환해지 용도로 사용한다면 기업에서도 위험하기만 한 상품은

환율추이를 모니터링 하다가 매입대금 환율 아래로 약정하면 환율이 폭락하지 않는 이상 파생상품 거래손실금액을 일정분 보전하기 때문입니다.,

1,200원이 매입환율이고 1,100원에 약정을 한후 1,000원까지 떨어지더라도, 100원을 더 싸게 (1,200-1,100) 매입 후 송금헀기 때문에

선물환 거래

이는 만기가 1개월 이내의 선물환 커버 계약을 의미한다. 본 계약은 외환노출 만기 기간 동안에 이자율 차이를 예측할 수 있는 경우에 주로 이용되어진다. 본 계약의 중요한 이점으로는 필요한 시기에 장기간 선물환 커버로 전환할 수 있는 융통성을 들 수 있는데, 융통성은 외국통화 흐름의 규모와 시기결정에 관련된 정확한 예측능력을 증대시켜 준다.

레인지선물환

1985년 11월 Salomon Brothers에 의하여 개발된 선물환 기법이다. 보통의 선물환은 만기에 약정된 환율로 매매하여야 한다. 따라서 선물환이 용자의 예측과 반대로 환율이 움직였을 때에는 기회손실이 발생한다. 예컨대, 수출자 A가 환율이 하락할 것으로 예측하고 1달러당 650원에 3개월 선물환을 매도하기로 약정하였으나, 예측과는 달리 환율이 상승하여 3개월 후에 680원이 되었다면 1달러당 30원의 기회손실을 보게 되었다. 이와 같이 선물환은 선물환 거래 선물환 거래 선물환 거래 문제점을 가지고 있는데 이러한 약점을 보완하기 위하여 고안된 것이 레인지 선물환이다. 약정을 할 때, 630원에서 680원 사이로 최저한도와 최고한도를 정하여 약정하게 된다. 만기의 환율이 630원 이하이면 630원을 적용하고, 만일 환율이 680원 이상이면 680원을 적용하며 환율이 630원∼680원 사이에 있는 경우 예컨대, 650원이면 실시환율 650원을 적용한다.

브레이크선물환

Midland Bank에 의하여 개발된 기법으로 선물환과 통화옵션이 복합된 형태이다. 환율이 이용자가 예상한대로 움직이면 약정된 환율을 적용하지만, 예상과 반대로 움직이면 이를 파기하고 실제환율을 적용하여 거래할 수 있다. 그러나 통화옵션과는 달리 프리미엄을 지급하지 않는다. 브레이크선물환 매입자는 하한환율과 파기환율(break exchange rate) 중 하나를 선택하고 Midland Bank는 다른 하나를 선택한다. 예컨대, 하한환율을 1달러당 630원으로 정하고 파기환율을 640원으로 정한 경우를 살펴보자. 만기의 환율이 630원으로 하락한 경우에는 630원을 적용하지만 640원 이상으로 변동하면 하한환율 630원으로 매도하는 한편 파기환율 640원에 매입하며 다시 만기의 현물환율로 매도하게 된다. 예컨대 환율이 650원이 된 경우를 고찰하자. 먼저 630원에 매도하고 640원에 매입했으므로 달러당 10원의 손실이 발생했다. 한편 실제환율 650원으로 매도하므로 하한환율 630원과 비교하여 선물환 거래 20원의 이익을 취득하게 된다. 그러므로 실제이익은 10원(즉 20원-10원)이 된다.

비인도선물환

엄밀한 의미에서 현물 인도를 수반하지 않는 선물환 거래로 역외선물환시장과는 다른 개념이다. 하지만 국내 선물시장에서는 거래가 이뤄지지 않기 때문에 역외금융시장에서의 선물환 거래를 의미한다. 국내 선물환 거래는 계약 만료일에 현물의 인도가 수반되는 선물환 계약만 가능하다. 또 원화의 국제화 미비로 실질적으로 역외금융시장에서 원화의 지급을 수반하는 선물환 거래가 이뤄지기는 사실상 불가능하다. NDF시장은 1995년부터 홍콩과 싱가포르에 형성되기 시작해 원화 이외에도 대만 달러, 중국 위안화, 필리핀 페소화 등의 통화가 거래되고 있고, 이 가운데 원화와 대만 달러의 유동성이 상대적으로 높다.

매매계약일로부터 일정기간 후에 수도되는 환을 선물환이라고 한다. 선물환은 거래적 동기, 재정적 동기와 투기적 동기에서 수요된다. 거래적 동기란 주로 무역에 따른 수요동기를 말하는 것인데, 수출거래를 할 때 금일 매매계약을 체결하나 실제대금이 회수되기까지는 상당한 시간적 간격이 개재된다. 재정적 동기란 국제투자에서 발생하는 환리스크를 커버하기 위하여 수요되는 경우를 가리킨다. 한국의 금리가 10%이고 미국의 금리가 13%이면 미국에 투자함으로써 3%의 금리차를 취득할 수가 있다. 그러나 투자를 할 때에는 미국 달러로 바꾸어야 하고 투자만기에는 다시 미국 달러를 원화로 바꾸어야 하기 때문에 환리스크를 부담하게 마련이다. 이러한 환리스크도 역시 선물환을 이용하여 커버할 수 있다. 투기적 동기란 보험적 동기가 아니고 오히려 환율의 불균형을 이용하여 이익을 취득하려는 경우의 수요동기를 가리킨다.

선물환거래

환율변동으로 야기되는 위험부담을 덜기 위해 이루어지는 외환거래. 달러를 매개로 원화를 거래하면서 미래의 선물환 거래 일정 시점에 특정 가격으로 달러를 사고 팔겠다는 약정을 맺으면서 이뤄진다. 국내에서는 금융기관과 기업 등 일반고객 사이에 이 같은 거래가 이뤄지고 있으나 활성화되지 못했다. 이에 따라 홍콩, 싱가포르 등 역외지역에서 달러를 매개로 한 원화대상 선물환거래가 이뤄졌다. 선물환거래는 국내와는 달리 전체 금액을 거래하는 것이 아니고 약정가격의 차액만을 주고받는 방식이어서 NDF(역외선물환)거래라고 하기도 한다. 원화거래는 1995년부터 시작됐다. 적극적인 의미에서는 환차익을 극대화하기 위한 환투기 수단으로 이용된다. 선물환거래는 약정된 결제일까지는 매매쌍방의 결제가 보류된다는 점에서 현물환거래와 다르다.

선물환거래한도

영국에서 은행의 외환취급 업무를 통제하기 위하여 영국은행이 은행의 오픈포지션과 선물환거래한도에 대하여 제한을 가한다. 이러한 제한을 통하여 은행들의 순선물환 포지션에 대비한, 외화로 된 순유동자산의 보유수준을 통제할 수가 있다. 이 방법의 목적은 공식적 준비금 이외의 외화 자산에 대한 축척을 제한하기 위한 것이다. 이 경우에 스폿이 가지는 의미는 현물이라는 의미가 아니라 긴급한(즉각적인) 취급에 해당된다.

선물환결제일

선물환 계약의 결제일을 말한다. 계약 조건에 따라서 표준결제일(standard date)과 비표준결제일(odd date)이 있는데 표준결제일은 선물환거래의 결제일이 현물환거래 결제일로부터 1주, 1-6개월, 1년 등으로 약정된 경우이고 비표준일은 결제일이 현물환 결제일로부터 주·월·년의 단위가 아니라 특정일로 정해진 경우이다.

선물환계약

선물환이란 미래의 환율을 미리 현재 시점에서 확정지어놓는 계약인데, 선물환거래는 거래일로부터 2영업일을 경과한 장래의 일정기일 또는 기간내에 일정금액, 일정 종류의 외환을 일정환율로써 수도할 것을 거래 당사자간에 약정한 외환거래를 말한다. 통화선물(Futures)과의 주요 차이점이 있다면, 선물환은 장외에서 거래되기 때문에 거래상대방이 계약을 미실행할 가능성에 대한 위험부담이 있다는 것이다.

선물환딜링

선물환을 매매하는 행위를 가리키나 특히 국제외환시장에서 은행간 거래를 의미하는 것으로 사용된다.

선물환마진

현행환율과 선물환율 간의 차이를 가리키며 통화가 프리미엄인 상태에 서는 선물환 가격이 오늘의 현행가격보다 높은 경우를 말하며, 반대인 경우는 디스카운트된 상태라고 한다. 선물환율과 현물환율이 같은 수준에 있는 경우에는 flat라고 한다. (선물환율-현물환율)/현물환율 × (12/n)× 100 (n : 선물환계약의 개월수) 의 식에서 (+)인 경우를 선물환할증(forward premium), (-)인 경우를 선물환할인(forward discount)이라고 한다.

선물환매도

환율변동에 따른 위험을 없애기 위해 미래에 받을 외화(가령 달러화)를 일정한 환율로 고정시키기로 하고 은행에 파는 행위. 환율이 변하더라도 받을 금액 자체가 고정되는 효과가 있다.

선물환매입·매도스왑

스왑의 일종으로 일반적인 현물환과 선물환의 동시매매가 아니라 일정 선물환을 매입(매도)하고 동시에 다른 선물환을 매도(매입)하는 일종의 선물환포지션커버 거래가 있는데 이를 선물환 매입·매도스왑이라 한다.

선물환보호약정

외환시장에서 환리스크의 전통적 헤징 수단으로 널리 이용되고 있는 선물환거래는 환율의 불리한 변동으로 초래될 수 있는 위험을 완전히 회피할 수 있는 이점이 있는 반면에 환율이 유리하게 변동할 경우 실현될 수 있는 이익은 포기해야 하는 제약성이 있다. 선물환보호약정은 예상치 못한 환율변동으로 초래되는 위험을 헤지하면서 동시에 유리한 환율변동으로 인한 잠재적이익의 실현가능성을 보장하는 신축적 선물환약정거래로 여기에는 forward range agreement(FRA)와 forward participation agreement(FPA)가 있다. FRA는 선물환거래의 매입자와 매도자가 장래 일정시점에서 외환거래에 적용할 환율의 하한과 상한을 약정하여 만기일 현물환율이 약정한 범위 내에 있을 경우에만 선물환율로 거래하고 범위를 벗어난 경우는 현물환율로 거래가 이루어지는 것이다. FPA는 만기일의 현물환율과 선물환율 간의 일정한 격차를 정해놓고 그 격차 폭에 해당하는 경우에만 선물환율로 거래하고 미리 정해놓은 현물환율과 선물환율의 격차보다 큰 경우는 현물환율로 거래하는 것이다.

선물환선택일부계약

대부분의 선물환 계약은 특정일을 결제일(value date)로 정하고 있으나 특정기간 아무 날이라도 결제일이 될 수 있는 경우가 있는데, 이러한 선물환계약을 선물옵션계약이라고 부르며 기업이 특정외국통화로 표시된 자금을 언제받게 될지 그 정확한 날짜를 모를 때 유용한 계약이라고 할 수 있다.

선물환스왑거래

선물환거래에 있어서의 스왑거래를 가리킨다. 통화스왑과 구별하기 위하여 이 명칭이 사용된다.

선물환거래에 적용되는 환율. 일반적으로 현물환율과의 차액으로 표시되며 이 차액을 선물마진이라 한다. 선물환율이 현물환율보다 높은 경우를 프리미엄, 낮은 경우를 디스카운트라 하며 선물마진 옆에 P 또는 D의 부호를 쓰고, 같은 경우에는 F 또는 E로 표시한다. 선물환율은 일반적으로 현물환율과 내외국간의 금리차에 의해 결정된다. 자국통화 표시의 경우 일반적으로 고금리국에서는 선물환율이 현물환율보다 높고 저금리국 에서는 그와 반대이다.

선물환투기

선물환투기는 투기자가 예상하는 미래의 환율과 선물환율의 차익을 노려 선물환 거래를 하는 행위를 말한다. 선물환 투기는 환율결정과 관련된 정보가 선물환율의 결정에 반영되도록 하여 시장을 효율화, 안정화하는 역할을 한다.

선물환포지션

선물환포지션은 은행의 자기자본 대비 선물환 보유액의 비율을 말한다. 수출기업은 환변동 위험을 피하기 위해 미리 정해진 시세로, 달러를 매각하는 대신 원화를 수령하는 선물환계약을 체결한다. 선물환의 매입예약잔고와 매도예약잔고의 차액이 선물환포지션이 되며, 선물환의 매입예약이 매도예약을 상회하는 경우를 매입보유(롱포지션)라 하고, 매도예약이 매입예약을 상회하는 경우를 매도보유(숏포지션)라고 한다.

선물환헤징

선물환의 매입 혹은 매도를 통하여 환위험 노출을 커버하는 방법을 말한다. 보다 구체적으로 일정 시점 이후 외화표시의 현금유입이 있을 때 이는 환위험에 노출되게 되며, 위험회피를 위해 이 외화표시에 대하여 선물환 매도를 하면 환위험을 막을 수 있게 된다.

선물환 거래

잠깐! 현재 Internet Explorer 8이하 버전을 이용중이십니다. 최신 브라우저(Browser) 사용을 권장드립니다!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윤시윤 기자
    • 승인 2020.04.23 12:03
    • 댓글 0
    • 기사공유하기
    • 프린트
    • 메일보내기
    • 글씨키우기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 가나다라마바사

      (서울=연합인포맥스) 윤시윤 기자 = 올해 1분기 우리나라 외환시장에서 현물환 거래와 외환파생상품 거래가 모두 증가해 2008년 통계 개편 이후 최대치를 기록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환율 변동성이 큰 폭 확대된 가운데 선물환 거래 국내 증권사의 외화자금 조달, 외국인 주식자금 유출 등으로 거래가 늘어난 데 주로 기인했다.

      23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0년 1분기 중 외국환은행의 외환거래 동향'에 따르면 외국환은행의 일평균 외환거래 규모는 593억7천만 달러로 전 분기 543억8천만 달러보다 49억9천만 달러(9.2%) 증가했다.

      현물환 거래 규모는 211억1천만 달러로 전 분기 대비 16억8천만 선물환 거래 달러(8.7%) 늘었고 외환파생상품 거래 규모는 382억6천만 달러로 전 분기 대비 33억 달러(9.4%) 늘었다.

      은행별로 살펴보면 국내은행의 거래 규모는 260억8천만 달러로 전 분기 대비 1억5천만 달러(0.6%) 증가했고, 외은 지점의 거래 규모는 332억9천만 달러로 전 분기 대비 48억4천만 달러(17.0%) 증가했다.

      현물환 시장에서 통화별로 보면 달러-원 거래 규모가 157억6천만 달러로 전 분기 대비 22억7천만 달러(16.8%) 증가했다.

      반면 위안-원 거래 규모는 크게 쪼그라들어 19억2천만 달러를 나타냈다. 전 분기 대비 4억9천만(20.5%) 달러 감소했고 지난 2018년 4분기 16억6천만 달러 이후 가장 적은 수치다.

      한은 측은 "코로나19로 인해 딜러들의 재택근무가 늘어난 가운데 시장 변동성이 커지다 보니 위안-원 거래 자체가 위축됐다"고 설명했다.

      현물환 시장에서 국내은행 거래는 112억4천만달러, 외은지점 거래가 98억6천만 달러로 각각 3억3천만 달러, 13억6천만 달러씩 증가했다.

      거래 상대방별로 보면 외국환은행 간에 95억1천만 달러로 전분기보다 2억 달러 늘었고 국내 고객이 62억9천만 달러로 8억4천만달러 늘었다.

      비거주자와의 거래는 53억1천만 달러로 6억 4천만 달러 늘었다.

      1분기 중 외환파생상품 거래 중 선물환 거래는 126억2천만 달러로 비거주자의 역외차액결제선물환(NDF) 거래를 중심으로 전분기 대비 14억2천만달러(+12.6%) 증가했다.

      특히 1분기 중 외국인 주식 자금 유출이 확대되면서 기존 환헤지 포지션 청산이 늘어나 NDF 거래가 늘어난 것으로 한은 측은 설명했다.

      주식 자금은 지난해 4분기 18억1천만 달러 유출에 그쳤으나 지난 1분기 133억3천만 달러로 급격히 확대된 바 있다.

      외환스와프 거래는 증권사 등 국내 고객과의 거래를 중심으로 전 분기 대비 15억8천만달러 증가한 241억5천만 달러를 나타냈다.

      한은 관계자는 "1분기 코로나19 영향으로 경상 거래는 감소했지만 현물환 및 외환파생상품 거래량에서 실물 수요뿐 아니라 금융 거래 수요 비중이 컸다"며 "워낙 시장 변동성이 컸고 마진콜 자금 등 특이사항과 외국인 주식 자금 유출이 많이 늘어나 외환 거래가 많이 늘었다"고 말했다.

      한국어 사전에서 "선물환거래" 뜻

      online translator

      2010년 정부의 선물환 거래한도 제한도 실패할 확률이 매우 높다. 금융정책 당국은 환율의 급등락 현상을 막고자 외국계 은행의 선물환 거래를 규제했다. 그러나 이 규제는 외화부족 문제가 없을 때는 부작 용이 없겠지만, 외화부족 사태가 발생하면 .

      현물환 거래 에 적용 되는 환율 을 현물 환율 ( SPOt rate ) 이라고 하는데 일반적 으로 환율 이라고 하면 현물 환율 을 의미 하며 이에 대한 구체적인 표시 는 앞에서 설명한 바와 같 다 . 2. 선물환 거래 선물환 거래 < forward exchange transaction ) 는 .

      1996년 코스피200 선물거래가 그리고 1997년에 코스피200 옵션거래가 한국증권거래소에 상장된 이후 우리나라의 파생상품 시장은 급속한 발전을 거듭하여 전 세계 투자자의 이목을 .

      당시 선물환 거래 제도 의 목적 은 환율 변동 에 수반 되는 操角隊 으로부터 수출 업체 나 외화 획득 업체 를 보호 하는 동시에 韓出産業 의 국제 경쟁 력 을 강화 하는 데 있었으나 이 선물환 거래 자체 가 외국환 은행 의 對順容先物後質入法來 에 국한 .

      역외선물환시장*이라고 하고, 영어로는 NDF(Non Delivered Forward)라고 합니다. 이런 시장이 역외에 개 설되어 있는 것은 해당 국가의 조세나 행정상 규제를 피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화폐를 미래 특정시점에 특정량을 특정한 교환비율 로 거래하는 .

      당시 선물환 거래 제도 의 목적 은 환율 변동 에 수반 되는 換危險 으로부터 수출 업체 나 외화 획득 업체 를 보호 하는 동시에 輸出産業 의 국제 경쟁 력 을 강화 하는 데 있었으나 이 선물환 거래 자체 가 의국 환은행 의 綱- a 客先物換買入夫來 에 국한 .

      우리나라 의 선물환 거래 는 경상 거래 규모 및 환율 변동폭 의 확 대 와 더불어 매년 증가 하고 있다 ( < 표 4-2>참조 ) . 원화 의 외 국 통화 간 선물환 거래 에 있어서는 수출 업자 의 이용 이 수입 업자 에 의한 이용 보다 커 대고객 선물환 매도 거래가 .

      (3) 선물환 거래 현황 한국 의 선물환 거래 는 1968 년 7 월 외국환 은행 의 수출 계약 체결 자 에 대한 외국 통화 간 선물환 매입 계약 이 허용 되면서 시작 되었으나 거래 는 거의 없었다 . 18) 1980 년 2 월 복수 통화 바스켓 제도 가 도입 되고 , 이에 따른 .

      나홀로 무역창업을 꿈꾸는 당신에게 홍재화. 을 선물환 거래 매입(또는 매도)하여 환리스크를 회피하는 방법으로, 양 통화의 금리 차이에 의한 이자를 만기일의 선물환율에 반영 합니다. •통화선물(Futures) : 선물환 거래와 같이 장래의 환율변동 위험을 회피하기 .

      «선물환거래» 단어를 포함하는 뉴스 기사

      (서울=연합뉴스) 김지훈 기자 = 지난 3분기(7~9월) 신흥국 금융시장 불안 영향으로 외환시장의 변동성이 커지면서 외국환은행의 선물환거래 규모가 7년 만에 최대 . «연합뉴스, 11월 15»

      중국 금융당국은 최근 주식시장을 교란시킨다는 명목으로 공매도 규제를 강화한데 이어 선물환거래 증거금을 인상하고 계약건수도 제한했다. 선물 시장은 주식시장 . «조선비즈닷컴, 9월 15»

      블룸버그가 인용한 중국 외환관리국 집계에 의하면 지난 7월 기준 위안 선물환 . 저널은 소식통을 인용해 중국 당국이 최근 선물환 거래 '기피자' 명단도 금융계에 . «연합뉴스, 9월 15»

      거래소 측은 "원화 IRS의 청산대상 만기 확대 등 장외거래의 CCP 청산 대상 확대를 추진 중"이라며 "역외선물환거래(NDF)의 신규 청산 등을 추진해 장외파생상품 . «연합뉴스, 6월 15»

      IBK기업은행이 수출입 기업들 환리스크 관리를 돕기 위해 선물환 거래의 복잡한 절차를 간소화한 '인터넷 환전(FX)/선물환거래 시스템' 서비스를 제공한다. 인터넷 . «인크루트 일과사람, 4월 15»

      이와 함께 인터넷거래시스템 'IBK 인터넷FX선물환거래'는 은행권 최초의 실수요 목적 환위험관리 거래시스템으로 은행에 나오지 않고도 사무실에서 쉽고 편하게 . «매일경제, 6월 14»

      그동안 엔화스왑 선물환 거래차익의 과세가 적법한지를 놓고 하급심 판단이 엇갈렸지만, 이번에 대법원에서 소득세법상 이자소득으로 볼 수 없으므로 과세할 수 . «SBS뉴스, 5월 11»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